하단뉴스하단뉴스


“애플 주가 하락은 일시적 공급난 때문…저가 매수 기회”

작성자 최고관리자 등록일 (8일 전) 2021년 10월 15일 03:40 조회수 3,283회 댓글수 0건
링크 #1 https://kr.investing.com/news/economy/article-708753 클릭수 2회
“애플 주가 하락은 일시적 공급난 때문…저가 매수 기회”“애플 주가 하락은 일시적 공급난 때문…저가 매수 기회”

팀 쿡 애플 (NASDAQ:AAPL) 최고경영자(CEO). AFP연합뉴스

시가총액 기준으로 세계 최대 기업인 애플의 주가가 최고점 대비 8~9% 하락한 가운데, 저가 매수를 고려해볼 만하다는 조언이 나왔다.

투자회사 래퍼 텡글러 인베스트먼트의 낸시 텡글러 최고투자책임자(CIO)는 14일(현지시간) CNBC에 출연해 “애플의 주가 전망이 밝다”고 강조했다.

애플 주가는 지난달 초 주당 157달러를 돌파하며 고점을 찍었으나 이후 내리막길을 걸어왔다. 시총 기준으로 2200억달러 넘게 빠졌다. 현재 시총은 2조3700억달러 수준이다. 가장 최근엔 아이폰 생산량이 줄어들 것이란 보도가 나오면서 주가가 더 빠졌다.

텡글러 CIO는 “2013년 애플의 배당 수익률이 10년 만기 국채 수익률을 크게 웃도는 연 3.0%에 달했을 때 주주로 합류했다”며 “애플의 서비스 모델이 괜찮았고 시장에서도 저평가돼 있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다.

텡글러는 여전히 애플의 주주로 남아있지만 전체 자산의 2% 정도로 애플 투자 비중을 낮춘 상태다.

그는 “최근 애플 주가가 떨어진 것은 수요 부족이 아니라 공급망 차질이 원인이었다”며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 등이 이 문제에 잘 대처하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지금이 애플 주식 보유량을 늘려야 할 때라는 조언이다. 애플 주가는 1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증시에서 장중 2% 가까이 상승했다.

또 다른 투자회사인 생크추어리 웰스의 제프 킬버그 CIO도 텡글러 의견에 동조했다.

그는 “반도체 공급 부족 때문에 아이폰 생산량이 1000만 대 줄어들 수 있지만 이건 사소한 문제일 뿐”이라며 “애플 주가의 200일 이동평균선이 주당 135달러로 기록되고 있는데 좋은 매수 기회”라고 했다.

뉴욕=조재길 특파원 [email protected]

모건스탠리 CEO "Fed 내년에 금리 올릴 것…시장 이미 ...

“미국인 식습관 바뀌었다”…10년만에 매출 감소한 도미노피자

불러드 총재 "인플레이션 6개월내 사라지지 않을 확률 50%"

MS, 중국에 남은 마지막 美 SNS '링크드인' 중단한다

뉴욕증시, 긍정적인 기업 실적에 상승 출발

실적시즌 훈풍에 고용지표도 '팬데믹 이전 수준'…월가 웃었다...

이전글 유가 치솟는데도 미국 셰일오일 기업들이 꿈쩍 안하는 이유
다음글 신약 개발사 퓨쳐메디신…연내 코스닥 상장 추진

삭제하기 수정하기 목록보기

 

안전업체신청


안전업체신청을 위해
아래 요청내용을 작성해 주십시요.
captcha

Contact Us


평일상담 평일상담 00:00 ~ 00:00
휴무 일요일 및 공휴일 / 휴일 상담은 게시판 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