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해외뉴스국내/해외뉴스


전체 16,894건 (현재 1페이지)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정렬 조회수 정렬
16894 https://i-invdn-com.investing.com/news/LYNXMPEBBR0PM_L.jpg

정부, 세종시에 공무원 임대아파트 3000가구 공급

© Reuters. 정부, 세종시에 공무원 임대아파트 3000가구 공급 정부가 세종시에 대규모 공무원 임대아파트를 공급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지난 7월 세종시 공무원 아파트 특별공급이 폐지된 데 따른 후속 조치다. 17일 세종특별자치시와 공무원연금공단 등에 따르면 정부는 세종시 공무원 특별공급 폐지 보완책으로 공무원 전용 임대아파트 2000~3000가구 건립을 검토하고 있다. 관계 기관들은 이르면 이달 중 협의를 통해 구체적인 계획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공무원연금공단에서 운영하는 공무원 임대주택은 임대주택이 위치한 기관에 소속된 공무원에게 주변 시세의 80% 이하 수준의 저렴한 임대료로 임대주택을 공급하는 제도다. 정부 관계자는 “세종시 공무원 특별공급이 폐지됐지만 국회 분원의 세종 이전이 확정되는...
최고관리자 (10일 전) 2021년 11월 18일 01:10 6848
16893 https://d18-invdn-com.investing.com/content/pic384e0ee19e01701357b3c7d038ce47ea.jpg

"수능 때문에"…오늘 주식시장·외환 1시간 늦게 개장

사진=뉴스1 202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시행일인 오늘(18일) 주식·외환시장의 거래시간이 평소보다 한 시간씩 늦춰진다. 한국거래소와 서울외환시장운영협의회 등에 따르면 18일 주식시장은 오전 10시에 개장하고, 종료시간도 1시간 늦춰진 오후 4시30분으로 변경된다. 장 종료 이후 시간 외 시장도 종전보다 1시간씩 늦춰져 오후 4시40분부터 거래를 시작해 오후 6시에 끝난다. 일부 파생상품시장도 개장과 장 종료시간을 1시간씩 늦춘다. 코스피200선물, ETF선물, 국채선물 등 주식 및 금리상품은 개장과 장 종료시간을 모두 1시간씩 늦춰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45분까지 거래가 진행된다. 단 통화상품 및 금선물은 개장 시간만 1시간 연기된다. 이날 은행 간 외환시장도 1시간 늦은 오전 10시에 개...
최고관리자 (10일 전) 2021년 11월 18일 00:40 8385
16892 https://i-invdn-com.investing.com/news/LYNXNPEC0Q0MJ_L.jpg

은행 막히자…금리 年 9% 대부업체로 주담대 몰린다

© Reuters. 은행 막히자…금리 年 9% 대부업체로 주담대 몰린다 고향인 경북 포항에 빌라 한 채를 두고 서울에서 소형 아파트에 살고 있는 A씨는 내년 1월 이사를 앞두고 잔금을 치르기 위해 대부업 대출을 고민하고 있다. 2주택자인 A씨는 은행은 물론 저축은행, 상호금융권에서도 대출을 받을 수 없었기 때문이다. 망설이는 A씨에게 한 대출상담사는 “대부업 대출은 짧게 쓰고, 등기 후 3개월이 지나면 2금융권 개인사업자 대출로 갈아타면 된다”며 “중도상환수수료도 3%라 부담이 낮은 편”이라고 귀띔했다. 대출금리도 연 8.8%로 생각보다 높지 않았다. 은행 대출 문턱이 높아지면서 대부업으로 눈을 돌리는 수요자들이 늘고 있다. 1·2금융권은 대출 한도가 급감하고 금리도 하루가 다르게 뛰고 있는 반면 규...
최고관리자 (10일 전) 2021년 11월 17일 20:10 2777
16891 https://i-invdn-com.investing.com/news/LYNXNPEB6J0AJ_L.jpg

해설서까지 나왔지만…중대재해 처벌기준·책임 소재 여전히 '안갯속'

© Reuters. 해설서까지 나왔지만…중대재해 처벌기준·책임 소재 여전히 '안갯속' 중대재해처벌법의 산업재해 분야 소관부처인 고용노동부가 내년 1월 중대재해법 시행을 앞두고 지난 8월 가이드북에 이어 17일 ‘해설서’를 내놨다. 하지만 경영책임자의 범위 등 핵심 쟁점이 여전히 불명확해 법 시행 이후 산업현장에 일대 혼란이 우려된다. 특히 정부는 안전담당 임원을 선임했다고 하더라도 ‘경영책임자’가 면책되진 않는다면서도 경영책임자가 구체적으로 누구인지는 명확히 적시하지 않았다. 해설서 나와도 여전히 모호중대재해법에 따르면 경영책임자는 사업장 안전보건 확보 의무를 지며, 이를 위해 안전보건 관리체계를 구축해야 한다. 만약 이를 소홀히 해 산재가 발생할 경우 경영책임자를 처벌한다는 게 이 법의 골자다. 하...
최고관리자 (10일 전) 2021년 11월 17일 20:10 8677
16890 https://i-invdn-com.investing.com/news/LYNXNPEB66095_L.jpg

홍남기 "세수 고의축소 주장 유감"

© Reuters. 홍남기 "세수 고의축소 주장 유감" 사진=뉴스1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사진)이 여당이 제기한 초과세수 고의 축소 주장에 대해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17일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생활물가 점검을 위해 들른 서울 양재동 농협하나로마트에서 기자들과 만나 “초과세수 발생 등 세수 오차에 대해서는 몇 차례에 걸쳐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렸다”며 “(여당의 의혹 제기처럼) 공직자들이 그렇게 일한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비교적 권위 있는 전망 기관인 국회예산정책처와 한국조세재정연구원도 올해 세입 전망과 2차 추가경정예산 편성 당시의 수정세입 전망, 내년 세입 전망 모두 정부 전망치와 큰 차이가 없다”고 설명했다. 기재부는 지난 7월 2차 추경을 편성하며...
최고관리자 (10일 전) 2021년 11월 17일 19:40 2701
16889 https://i-invdn-com.investing.com/news/LYNXNPEBAG0BO_L.jpg

교보생명 기업 가치는 3조~5조로 추산

© Reuters. 교보생명 기업 가치는 3조~5조로 추산 생명보험업계 ‘빅3’로 꼽히는 교보생명이 기업공개(IPO)를 재추진하면서 상장 후 기업가치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업계에서는 대략 3조~5조원 수준의 기업가치를 인정받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교보생명의 상장 후 기업가치는 다른 생보사들을 기준으로 형성될 가능성이 높다는 게 업계 분석이다. 17일 현재 업계 1위인 삼성생명의 시가총액은 13조1800억원, 2위 한화생명은 2조8600억원이다. 한 투자은행(IB)업계 관계자는 “교보생명이 상장한다면 한화생명과 비슷한 수준 또는 수익성을 고려해 조금 더 높은 정도로 평가받을 것으로 본다”며 “시총 3조~5조원 정도를 예상한다”고 말했다. 다만 일각에서는 IPO까지 과정이 험난할 것으로 보고 있다...
최고관리자 (10일 전) 2021년 11월 17일 19:40 1645
16888 https://i-invdn-com.investing.com/news/LYNXNPEC0Q0MJ_L.jpg

기업은행, 'IBK금융주치의 프로그램' 1단계 시행

© Reuters. 기업은행, 'IBK금융주치의 프로그램' 1단계 시행 기업은행은 기업 현황을 객관적으로 분석, 진단해 맞춤형 처방을 제공하는 ‘금융주치의 프로그램’의 1단계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7일 발표했다. 개인 건강검진을 결과를 기반으로 의사 처방이 내려지는 것처럼 은행이 기업의 경영·재무 상태를 종합적으로 분석해 맞춤형 지원하는 서비스다. 프로그램은 기업진단과 맞춤형 처방, 연계지원 등 세 단계로 이뤄진다. 기업은 재무제표를 등록하는 것으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기업은행이 재무제표 외에도 기업의 관련 데이터를 비대면으로 수집, 분석해 진단 솔루션을 제공한다. 표와 그래프를 활용해 현황을 일목요연하게 보여주고 빅테이터를 분석을 통해 해당 기업의 경영환경과 경쟁사, 거래처 등을 분석해 보고서...
최고관리자 (10일 전) 2021년 11월 17일 19:11 5537
16887 https://i-invdn-com.investing.com/news/LYNXNPEB6J0AJ_L.jpg

내년 탄소중립 R&D예산 1.2兆

© Reuters. 내년 탄소중립 R&D예산 1.2兆 산업통상자원부는 17일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제2차 탄소중립산업전환 추진위원회를 열고 산업·에너지 분야의 2030년 국가온실가스감축목표(NDC) 달성 및 2050년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탄소중립 산업·에너지 R&D 전략’을 발표했다. 현재 화석 발전 위주의 에너지 생산 분야에서는 2050년까지 100% 청정연료(수소·암모니아)로 전환할 계획이다. 또 태양광 입지 다변화 기술, 50년 이상 수명의 풍력터빈 상용화, 해상풍력 전력망 통합기술 등 차세대 기술을 개발해 태양광과 풍력 발전을 대규모로 확대하기로 했다. 철강, 석유화학 등 주요 산업 분야를 탈탄소 공정으로 전환하기 위한 기술 확보도 추진한다. 이 같은 탄소중립 기술 확보를 위해 2030년까지 ...
최고관리자 (10일 전) 2021년 11월 17일 19:11 1836
16886 https://d18-invdn-com.investing.com/content/pic3fe1754720d8817deb84837e4296b9c7.png

앞으로 한 달, 개인투자자 중 마음 급한 매물의 막바지 시간

기간 조정은 참으로 답답하지요. 반등하려 하면 주저앉는 증시 상황이 반복되고, 소수의 종목군만 상승하다 보니 반등이 있더라도 실감이 나지 않을 요즘 장입니다. 여러 가지 증시 이슈들이 현재 증시 상황을 설명하고 있지만, 저는 가을 이후 무거워진 증시 이유로 개인투자자 중 시간에 쫓기는 투자자들의 급한 매물을 중요한 원인으로 보고 있습니다. 그런데 그 급한 매물도 서서히 막바지에 이르고 있습니다. ▶ 지난 1월 쫓기듯 들어온 개인의 코스피+코스닥 순매수 규모는 21조 원 FOMO 증후군이라는 말은 주식시장에서 일상적으로 쓰이는 용어가 되어 있습니다. 나 자신이 뜨거운 투자 대상에 투자하지 못하면서 발생하는 소외감과 두려움을 느끼는 심리적 상황을 의미하지요. 10개월 전인 지난 1월 한국 증시는 대규모 개인투자...
최고관리자 (10일 전) 2021년 11월 17일 12:16 1190
16885 https://i-invdn-com.investing.com/news/LYNXNPEB65083_L.jpg

웰컴저축은행 '사랑의 도시락' 나눔

© Reuters. 웰컴저축은행 '사랑의 도시락' 나눔 웰컴저축은행(대표 김대웅·사진)은 ‘사랑의 도시락’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웰컴저축은행 임직원이 지인에게 ‘첫거래우대m정기적금’을 추천하고 상품 가입까지 이어지면 웰컴저축은행이 계좌당 5000원씩을 월드비전에 기부하는 식이다. 웰컴저축은행, 퇴직연금 年 2.55% 금리…업계 최고 수준 웰컴저축은행, 간편결제와 연계…최대 年 3% 금리 "2030 MZ세대 모십니다" 금리 우대하고 카드 할인 웰컴저축은행 "간편페이 연동 땐 우대금리" 웰컴저축銀 "간편결제 연동하면 우대금리 제공"…최대 연 3%... 웰컴저축은행, 내달 6일 개막 '프로당구協 팀리그' 타이틀...
최고관리자 (10일 전) 2021년 11월 17일 18:40 1726
16884 https://i-invdn-com.investing.com/news/LYNXNPEC0Q0MJ_L.jpg

"중대재해 최종 책임은 결국 CEO"…해설서 내놨지만 '갸우뚱'

© Reuters. "중대재해 최종 책임은 결국 CEO"…해설서 내놨지만 '갸우뚱' 내년 1월 27일 중대재해처벌법이 시행되면 기업에 안전담당 임원을 두더라도 법 위반 시 대표이사의 처벌이 불가피할 전망이다. 정부가 중대재해법 처벌 대상과 관련, 최고안전책임자(CSO)를 선임했다는 것만으로 대표이사가 면책될 수 없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고용노동부는 17일 이런 내용을 담은 ‘중대재해처벌법(산업재해) 해설’을 발표했다. 중대재해법과 시행령이 모두 처벌 수준에 비해 지나치게 모호하다는 지적에 따라 내놓은 사실상 ‘정부 지침’이다. 중대재해법은 근로자 사망 사고 등 중대재해가 발생한 기업의 경영책임자 등이 재해 예방을 위한 안전보건 관리체계 구축 등 의무를 다하지 않았을 경우 처벌하도록 하는 법률이다....
최고관리자 (10일 전) 2021년 11월 17일 18:10 3998
16883 https://i-invdn-com.investing.com/news/LYNXNPEB5S0BB_L.jpg

안전 전담조직은 본사에…2명 이상 둬야

© Reuters. 안전 전담조직은 본사에…2명 이상 둬야 중대재해처벌법 해설서가 법의 불분명한 부분을 모두 명쾌하게 해결해주진 못했지만, 고용노동부가 해설서를 통해 기업의 궁금증을 해소하고자 일부 고심한 흔적은 보인다는 게 법조계의 평가다. 우선 그동안 기업들이 중대재해법을 대비하면서 어떤 방식으로 구성해야 할지 몰라 애를 먹던 ‘산업안전 전담 조직’의 설치 기준이 구체화됐다. 최소 2명 이상이어야 하고, 산업안전보건법상 안전관리자와 별도여야 한다는 내용이다. 산업안전보건본부 관계자는 “전담인지 여부는 산업안전 업무에 투여한 근로시간 등을 기준으로 판단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중대재해법 적용 사업장의 기준이 되는 ‘상시근로자’의 의미도 명확해졌다. 정상태 법무법인 바른 변호사는 “건설업의 경우...
최고관리자 (10일 전) 2021년 11월 17일 18:10 3223
16882 https://i-invdn-com.investing.com/news/LYNXNPEB5S0BB_L.jpg

중대재해법 해설서 나왔지만…처벌기준·책임 소재 여전히 '안갯속'

© Reuters. 중대재해법 해설서 나왔지만…처벌기준·책임 소재 여전히 '안갯속' 중대재해처벌법의 산업재해 분야 소관부처인 고용노동부가 내년 1월 중대재해법 시행을 앞두고 지난 8월 가이드북에 이어 17일 ‘해설서’를 내놨다. 하지만 경영책임자의 범위 등 핵심 쟁점이 여전히 불명확해 법 시행 이후 산업현장에 일대 혼란이 우려된다. 특히 정부는 안전담당 임원을 선임했다 하더라도 ‘경영책임자’가 면책되진 않는다고 하면서도 경영책임자가 구체적으로 누구인지는 명확히 적시하지 않았다. 해설서 나와도 여전히 모호중대재해법에 따르면 경영책임자는 사업장 안전보건 확보 의무를 지며, 이를 위해 안전보건 관리체계를 구축해야 한다. 만약 이를 소홀히 해 산재가 발생할 경우 경영책임자를 처벌한다는 게 이 법의 골자다...
최고관리자 (10일 전) 2021년 11월 17일 18:10 5857
16881 https://i-invdn-com.investing.com/news/LYNXMPEB0508S_L.jpg

삼성생명 13조, 한화생명 3조…교보 기업가치는 3조~5조?

© Reuters. 삼성생명 13조, 한화생명 3조…교보 기업가치는 3조~5조? 생명보험업계 ‘빅3’로 꼽히는 교보생명이 기업공개(IPO)를 재추진하면서 상장 후 기업가치에 대해서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지난 수년간 생보사가 상장한 사례가 없었던 데다 저금리·고령화 등으로 업황 전망도 그다지 밝지 않았던 탓이다. 그러나 최근 금리가 오르고 자본 확충 부담이 줄어드는 등 호재도 잇따르고 있다. 업계에서는 대략 3조~5조원 수준의 기업가치를 인정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만약 교보생명이 IPO에 성공하면 국내에서 여섯 번째 상장 생보사가 된다. 동양생명(2009년), 한화·삼성생명(2010년), 미래에셋생명(2015년), 오렌지라이프(2017년) 등이 이에 앞서 상장했다. 교보생명도 2018년 상장을 ...
최고관리자 (10일 전) 2021년 11월 17일 18:10 3911
16880 https://i-invdn-com.investing.com/news/LYNXNPEC0L0PD_L.jpg

어피너티 "IPO 재추진 분쟁 피하려는 꼼수"

© Reuters. 어피너티 "IPO 재추진 분쟁 피하려는 꼼수" 교보생명의 상장 추진에 대해 어피너티파트너스 등 재무적투자자(FI) 측은 “풋옵션 관련 분쟁을 피하기 위한 꼼수”라며 평가절하하고 있다. 양측 간 갈등은 당분간 수그러지지 않을 전망이다. 어피너티에쿼티파트너스 컨소시엄의 관계자는 17일 “양측 간 분쟁이 시작된 것은 교보생명이 기한 내 기업공개(IPO)를 추진하지 않았기 때문인데, 이제와서 추진하겠다고 하는 것은 적반하장 격”이라고 말했다. 어피너티 컨소시엄(어피너티, IMM PE, 베어링PEA, GIC)은 2012년 교보생명에 투자하면서 늦어도 2018년까지는 IPO를 추진하겠다는 약속을 받았으나 무산됐다. 이후 FI는 2018년 주주 간 계약에 따라 교보생명에 주당 40만9000원에...
최고관리자 (10일 전) 2021년 11월 17일 18:10 3616
 

안전업체신청


안전업체신청을 위해
아래 요청내용을 작성해 주십시요.
captcha

Contact Us


평일상담 평일상담 00:00 ~ 00:00
휴무 일요일 및 공휴일 / 휴일 상담은 게시판 이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