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해외주식시황국내/해외주식시황


“美 1조달러 인프라법 통과…원자재·건설주 급등 이끌 것”

작성자 최고관리자 등록일 (21-11-09) 2021년 11월 09일 02:40 조회수 908회 댓글수 0건
링크 #1 https://kr.investing.com/news/economy/article-720339 클릭수 46회
“美 1조달러 인프라법 통과…원자재·건설주 급등 이끌 것”“美 1조달러 인프라법 통과…원자재·건설주 급등 이끌 것”

미국 의회는 도로망 정비 등을 골자로 한 인프라 법안을 지난 7일 극적으로 통과시켰다. 로이터연합뉴스

미국 의회가 인프라 예산법안을 통과시키자 8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관련 종목들이 일제히 상승하고 있다.

앞서 하원은 전날 밤 도로, 교량, 수자원 공급, 인터넷 통신망 등 낙후된 물적 인프라를 개선하고 일자리를 창출하기 위해 향후 5년여간 1조달러 이상을 투입하는 인프라 예산 법안을 찬성 228표, 반대 206표로 통과시켰다. 상원에선 지난 8월 이미 처리됐기 때문에 조 바이든 대통령이 서명하면 이 법안은 즉각 발효된다.

뉴욕증시에 상장된 인프라 상장지수펀드(ETF)인 ‘글로벌X US인프라투자 ETF’ 가격은 이날 개장 직후 1.5%가량 상승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 펀드엔 미 최대 철강업체 뉴코와 벌컨 머티리얼 등 원자재 및 건설 관련 종목들이 포함돼 있다. 미국 최대 철강업체인 뉴코 주가는 8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장중 4% 안팎 강세를 보이고 있다.

씨티그룹의 앤서니 페티나리 분석가는 투자노트에서 “오바마부터 트럼프 행정부까지 오랫동안 인프라 투자법안을 추진했는데 이제서야 결실을 맺게 됐다”며 “인프라 관련 종목의 주가 상승엔 중대한 촉매로 작용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뉴코와 벌컨 머티리얼, 유나이티드 렌털, 캐터필러 등 인프라 관련 종목의 주가는 이날 강세를 보이고 있다. 뉴코 주가는 장중 4% 넘게 뛰기도 했다.

투자회사 번스타인의 채드 딜러드 애널리스트는 “인프라 건설을 위해 기업들이 장비를 직접 구입하는 대신 대여 서비스를 더 많이 이용하게 될 것”이라며 유나이티드 렌털 매수를 추천했다.

뉴욕=조재길 특파원 [email protected]

“통화 완화·실적 호조·강세장 심리…美 증시, 연말까지 좋다...

뉴욕증시, 인프라 법안 통과에 상승 출발

포자르 크레디트스위스 투자전략가 "인플레 일시적, 내년이면 ...

머스크 "테슬라 (NASDAQ:) 주식 10% 팔겠다"…제프리스 "테슬라 목표...

IPO 앞두고…'죽음의 계곡' 내몰린 중국 AI 스타트업

"뛰는 원료값 더는 감당 못해"…페인트 기업들도 가격 줄인상

이전글 [뉴욕증시] 3대지수, 인프라안 통과에 '사상 최고'… S&P500, 4700선 돌파
다음글 "하이브, 엔터 아닌 플랫폼社"…목표가 46만원 제시한 JP모건

삭제하기 수정하기 목록보기

 

안전업체신청


안전업체신청을 위해
아래 요청내용을 작성해 주십시요.
captcha

Contact Us


평일상담 평일상담 00:00 ~ 00:00
휴무 일요일 및 공휴일 / 휴일 상담은 게시판 이용